콘텐츠 바로가기

부산대학교(PUSAN NATIONAL UNIVERSITY)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 )PUSAN NATIONAL UNIVERSITY SCHOOL OF MECHANICAL ENGINEERING)

학부소개

인사말

Home > 학부소개 > 인사말

MECHANICAL ENGINEERING  - 대한민국 첨단 기계산업 인재양성의 메카 부산대학교기계공학부를 방문해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MECHANICAL ENGINEERING  - 대한민국 첨단 기계산업 인재양성의 메카 부산대학교기계공학부를 방문해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우리 기계공학부는 1953년 국립대 최초 설립 후, 1970년대부터 우리나라 핵심인재를 양성하는 특성화 학부로 성장해왔습니다.

명실상부 국내 최대 단일학부입니다

현재 학부생 1200여명, 대학원생 270여명, 교수 60여명, 연구 및 계약교수 24명, 조교 및 직원 26명이며 총 5개 세부전공(기계설계, 에너지, 정밀가공, 제어자동화, 원자력시스템)으로 구성된 명실상부 국내 최대 단일학부입니다.

국내 최대 기계공학의 산실, 부산대 기계공학부로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2024년 1월부터 기계공학부 학부장으로 여러분들을 섬길 수 있게 되는 영광에 감사드립니다.

1500명 이상의 학생, 58명의 교수진, 50명 이상의 연구교수 및 교직원으로 이루어진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는 다양성과 규모로 인해서 기계공학 관련 거대 집단 연구가 가능한 조직이며, 학생들은 강의실에서 이론 수업, 실험실과 메이커스페이스에서 팀 위주의 다양한 실습 및 프로토타입 제작을 통해서 공학적 윤리와 사고를 가지고 무엇보다도 협업이 가능한 엔지니어로 양성되고 있습니다.

기계공학부는 2019년 영국 QS 세계대학 평가 기계공학 분야 101-150위에 랭크되었으며, 2022년 기준 총 연구비 수주실적 257억원으로 기계분야 전국 7위, SCI 총논문편수 전국 4위에 이르는 높은 수준의 질적, 양적 실적을 내고 있습니다. 현재 20,000명이 넘는 졸업생들은 산업계, 학계, 연구계 등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으며, 10대 기업 임원 출신 전체 6위, 현대자동차, 현대중공업, LG전자등 국내 굴지의 대기업에서 신규임원 배출 1위등 산업계의 관점에서 바라보는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의 위상은 교육부와 한국대학교육협의회를 통해서 최우수 대학으로 선정되었으며, 영국 Rolls Royce사와 가스터빈엔진을 공동 개발하는 대학기술센터(UTC), LG전자와 함께 Global No.1 목표달성을 함께하는 LG CARE센터등 20개 이상의 관련 연구센터 및 연구소를 운영하여, 1973년 국가적으로 기계공학 특성화 학부로 지정된 이후, 대한민국의 기계산업을 선도하여 왔습니다.

최근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미래모빌리티, 인공지능응용, 첨단방위산업 분야 등 새로운 산업분야에 준비된 인재를 양성하기 위하여 교육 및 연구환경을 재정비하고 있으며 현재 5년간 대기업 및 공공기관의 취업이 80%이상인 양질의 학부 취업률 74%를 80% 이상으로 끌어올리기 위해서 취업보장 연계 프로그램 등을 수요기업들과 함께 개발하고 있습니다. 대학원생의 취업률은 89% 이상이며 박사과정 진학생 숫자도 기계분야 전국 2위에 랭크되었습니다.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는 학생들이 실험위주의 학습과정을 통해서 강의실에서 배운 이론을 접목하여 시스템설계능력을 가지도록 교과목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전국최고의 메이커스페이스에서 학생들은 언제든지 3D 프린터, 레이저조각기, 목공 등의 다양한 툴들을 사용하여 아이디어를 신속히 프로토타입으로 제작하는 능력을 키워 나가고 있으며 또한 학생들은 자체 동아리에 소속되어 동료들과 함께 협력하여 대한기계학회 주관 전국학생설계경진대회 금상, 사이아트코리아 최종우승, 미래형자동차 자율주행 소프트웨어 경진대회 우승, KSAE 자동차경진대회 은상 등 마음껏 배운 것들을 실제 기계시스템에 적용하여 설계 및 운용능력에서 부산대 기계공학부의 커리큘럼이 성공적으로 수행되어 오고 있음을 외적으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는 활기차고 혁신적이며 기회가 주어질 때 실패를 주저하지 않는 교육 및 연구환경을 바탕으로 이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엔지니어와 기술을 제공하기 위해서 이제까지 해왔던 것처럼 계속해서 매진해 나갈 것을 약속드리며, 여러분도 함께 동참해주실 것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부산대학교 기계공학부장
안석영